제목NOC 코드의 중요성2016-09-09 15:19
작성자 Level 10

 

 취업 비자 혹은 영주권 신청을 고려하고 있는 중이라면, 가장 우선 되어야 일은 고용주를 찾는 것도, 서류 준비를 하는 것도 아닙니다. 바로 NOC 코드를 이해하고 본인의 자격, 상황에서 어떤 카테고리가  가장 이상적인 지를 찾아 방향을 설정하는 것입니다. 목표에 대한 방향을 설정한다는 기본 개념도 중요하지만, 종합적으로 고려해야 사항들이 매우 복잡하게 얽히는 경우가 많으므로, 비자 신청 단계보다  오히려 단계에서 능력있는 전문가의 도움을 받는 것이 중요하다고 판단됩니다.

 

 

 

 NOC(national occupation classification, 국가 직업 분류) code,  NOC 통계청이 실시하는 인구조사 결과를 토대로 캐나다의 직업을 코드화한 것으로 직무 내용, 해당 직업을 수행하기 위한 자격요건 등의 내용을 포함하고 있습니다. NOC 비슷한 직업군을 묶어서 종으로는 Skill별로, 횡으로는 산업별로 캐나다의 현재 직업의 변천과 고용 상황 분석을 목적으로 5년마다 개정됩니다. 2006년과 2011 자료만 비교해 보아도 신생 직업과 사라진 직업들이 있으며, 직업 분류가 통합 혹은 세분되거나,  같은 직업이라도 명칭이 변화하거나 직무 내용 등에 변화가 있음을 있습니다.

 

 

 

 LMIA, 취업 비자를 비롯하여 모든 이민 프로그램이 NOC코드를 기준으로하고있습니다. NOC코드를크게두가지로분류하자면 숙련직으로 분류되는 NOC 레벨 0,A, B와비숙련직 NOC레벨 C, D가있습니다 .

 

 

 

Ø  Skill 레벨 0: 관리자급으로 주로 매니저 역할을 하며, 고등학교 이후의 전문 교육과 경력을 함께 소지해야 수행 가능한 직업

 

Ø  Skill 레벨 A : 전문직 직업군으로 주로 학위가 필요한 직업들이 많습니다. EX) 엔지니어, 의사, 간호사, 교수, 변호사

 

Ø  Skill 레벨 B: 숙련직 직업군으로디플로마/직업교육수료 혹은 경력으로 가능한 직업입니다. EX) 요리사, 리테일/식음료 슈퍼바이저, 치기공사

 

Ø  Skill 레벨 C D: 비숙련직 직업으로 간단한 교육만으로 수행가능하거나, 교육, 경력없이 가능한 직업군 EX)  캐셔, 서버, 하우스키핑, 키친헬퍼, 푸드카운트어텐던트

 

 

 

  주정부 이민 프로그램을 제외하고는 대부분의 이민 프로그램은 크게 숙련직으로 분류되는 NOC레벨 0, A, B 한정되어 있습니다.   레벨별로 요구되는 경력, 학력, 자격증, 영어점수등이 다르게 적용되므로 본인 직업의 NOC 코드를 정확히 확인하는 것이 매우 중요합니다.  또한 주로 B레벨에서 영주권을 진행하는 경우가 많으므로, 취업 본인의 JOB CODE 어떤 레벨인지 확인해 필요가 있습니다.

 

 

 

 비자 수속이 한참 진행된 혹은 취업 비자를 취득 1-2년이 지난 시점에서 방향 설정이 잘못되어 처음부터 진행을 해야 하는 경우, 혹은 전에 영주권 취득의 기회가 있었는데 이를 놓친 경우들을 흔히 만나게 됩니다. 랜딩 영주권, 이깟 종이 장이 뭐라고 년을 그리 마음 졸이고 힘들었나 싶다라고 하시며 눈물 글썽이는 고객을 때마나 종이 장을 하루라도 빨리 받게 해드리고 싶은 마음에 저희는 항상 마음이 분주합니다. 대부분의 컨설팅 회사가 상담을 무료로 진행해주는 경우가 많으므로 부담없이 평판이 좋은 회사를 찾아 상담을 받은 본인의 진로를 결정하시기 권해드립니다.

 

 

 

댓글

(자동등록방지 숫자를 입력해 주세요)
이민칼럼
번호제목작성자날짜조회
54캐나다 임시 비자 소지자가 주의할 점- 임시 거주 비자 Level 102017-08-09615
53캐나다 임시 비자 소지자가 주의할 점 - 학생비자 Level 102017-08-01613
52캐나다 임시 비자 소지자가 주의할 점 - 취업비자 (2) Level 102017-07-24680
51캐나다 임시 비자 소지자가 주의할 점 - 취업 비자 (1) [1] Level 102017-07-11634
50Express Entry 64차 선발 점수 199점이 의미하는 바는 무엇인가? Level 102017-06-05444
49캐나다에서 이민 컨설턴트로 살아가기, SK 창립 10주년에 즈음하여 Level 102017-05-16223
48범죄 기록이 있는데 캐나다 영주권이 가능할까 Level 102017-05-092315
47'카더라 통신'의 위험성과 새로 발표된 LMIA 소식 Level 102017-05-02348
46비지니스의 성패를 좌우하는 인력 관리, LMIA를 어떻게 활용할 것인가 img Level 102017-04-26378
45새롭게 오픈한 소규모 비지니스, LMIA가 과연 가능한가? Level 102017-04-18250
444월 졸업을 앞 둔 졸업 예정자, 알버타 외국인 근로자들의 희소식, 주정부 이민 수속 시간 대폭 단축 img Level 102017-04-04307
43한국이 부러워하는 캐나다 노인복지 Level 102017-03-283475
42내게 가장 적합한 이민 프로그램은 무엇일까? Level 102017-03-21564
41캐나다 영주권자, 권리도 있지만 의무도 있다! [1] Level 102017-03-142125
40어려워졌다는 Express Entry 프로그램, 누가 가능한가? Level 102017-03-07566
39Working Holiday Visa 소중한 12개월, 영주권 작전 세우기 Level 102017-02-27838
38고용주 입장에서 바라보는 LMIA Level 102017-02-221403
37어느 주로 갈 것인가, 마니토바주는 과연 타 주에 비해 이민이 쉬운가? [3] Level 102017-02-133261
36국제 학생 자녀의 동반 부모, 유학비 아끼고 영주권 신청하는 방법이 있을까? Level 102017-02-071881
35사스카츄완 주정부 이민 SINP 프로그램의 장단점-사스카츄완 경험 이민편 [1] Level 102017-01-3136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