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노바스코시아-앨버타, 이민자의 ‘새 땅’2016-07-07 12:41
작성자 Level 10

시리아 난민 포함 ,빠른 인구증가

캐나다 대서양 연안의 노바스코시아와 서부 앨버타주가 새 이민자들의 정착지로 떠 오르고 있다.

연방통계청에 따르면 노바스코시아주 인구가 올해 4월1일 기준으로 94만7천284명으로 집계돼 전년 같은 기간과 비교해 4천918명이 늘어났다.  

특히 올해 1분기( 1~3월) 동안에만 1천4백60명이 증가한 것으로 집계됐으며 이는 지난 1985년 이후 가장 많은 수치다.   

새 이민자들중 대부분이  연방자유당정부의 총선 공약에 따라 입국한 시리아 난민들인 것으로 알려졌다.  노바스코시아주정부측은 “저출산과 타주 이주 등으로 주민이 매년 줄어들고 있다”며 “올해 인구가 반등한것은 이민자들때문”이라고 밝혔다.  

저유가 파장으로 경제 침체를 겪고 있는 알버타주가 이에 불구하고 1분기 기간 전국에서 가장 빠른 인구 증가률을 기록했다. 

앨버타 인구는 올해 3개월 새 0.4% 증가했으며 사스캐처완주와 온타리오주가 각각 0.3%~04% 미만을 나타냈다.  

이 기간 집계된 앨버타의 새 주민  1만7천883명중 신생아와 이민자가 가장 많은 비중을 차지했다. 시리아 난민을 포함한 새 이민자 1만2천50명이 알버타주에서 새삶을 시작했다.

 반면 불경기로 1천788명이 다른 곳으로 이주했으며 이들중 대다수는 브리티시 컬럼비아주와 온주를 선택했다.  

이와관련, 캘거리대학의 트레보 톱베 경제학 교수는 “알버타주는 2년째 원유가 폭락으로 침체에 빠져 있으나 임금은 여전히 전국에서 최고 수준을 유지하고 있다”며 “새 이주자들은 유가가 다시 오르면 경제 호황을 누릴 수 있다는 기대감을 저버리지 않고 있다”고 전했다.


출처: 토론토 중앙일보
        2016-06-23

 

댓글

(자동등록방지 숫자를 입력해 주세요)
이민뉴스
번호제목작성자날짜조회
20시민권 증서 없으면 복수 국적이 불가능 Level 102016-08-23639
19새 차일드 베네핏의 소개(The New Canada Child Benefit) Level 102016-08-221634
18캐나다 자유당 정부 - 임시취업, 유학생 유치 ‘올인’ Level 102016-08-11409
17이민 심사도 돈 더내면 우선 처리? Level 102016-08-03382
16CRS Point Requirement Remains Steady in Latest Express Entry.. Level 102016-07-25448
15학생비자 남용에 따른 Study Permit 규정 변화. Level 102016-07-25455
14알버타 경제 여전히 캐나다에서 최고 Level 102016-07-22673
13캐나다 우편국 30일 업무연장 (August 8, 2016 까지 Canada Post 파업 중지) Level 102016-07-12664
12McCallum 이민장관 Newfoundland and Labrador 방문 Level 102016-07-08733
11노바스코시아-앨버타, 이민자의 ‘새 땅’ Level 102016-07-07479
10이민자 소득 가장 높은 지역은? 앨버타 Level 102016-06-29524
8브렉시트가 캐나다인들에게 미칠 영향에 관한 시나리오. Level 102016-06-29337
77월 발표 예정 외국인 고용자 정책 연말로 미뤄져... Level 102016-06-28425
6캐나다 자유당 정부의 新이민정책 동향 Level 102016-06-28792
5배우자 초청이민, 속전속결 로 수속 Level 102016-06-28343
42016 Alberta 지역별 실업율 Level 102016-06-21316
3이민자들을 위한 10대 도시 (2016년 6월 현재) file Level 102016-06-20704
2퀘벡 숙련직 이민 신청 4시간만에 5,000 명 마감 Level 102016-06-14432
1포트 맥머리 이민 신청자들을 위한 특별 조치 Level 102016-06-14499